top of page
National Digital Heritage Centre | 디지털 문화유산 센터

The Digital Heritage Center has the unique characteristics of the program and the importance of being located in the heart of Sejong City, the new administrative capital. Based on this background, what I wanted to express in the design was to reveal the unique value of the Digital Cultural Heritage Center in a simple yet iconic rectangle. The purpose of the museum's architectural design is to satisfy both the duality of shedding new light on Korean cultural heritage through new media technology and promoting the present through the meeting of the past and the future.
The Digital Cultural Heritage Center is a living, breathing and thinking organism. Layers between digital and analog and nature and virtual reality interact to provide various sensory experiences to visitors from the transition space, which is the gateway to the cultural heritage center. After passing through the transition space, each exhibition room that immerses visitors and the nearby landscapes such as the city, mountains, and sky enables a step-by-step experience.

​​​Location_Sejong

Area_> 12,000.0 m2

Work scope_Design

Date_2022

Collaboration_Studio Akkerhuis | Paris

디지털유산센터는 프로그램의 고유한 특성과 새로운 행정 수도인 세종시의 중심부에 위치한다는 중요성을 가지고 있다. 이런 배경을
바탕으로 설계에서 표현하고자 했던 것은 심플하면서 아이코닉한 사각형 안에서 디지털문화유산센터의 고유한 가치를 드러내는 것
이다. 박물관 건축설계의 목적은 새로운 미디어 테크놀로지를 통해 한국문화유산을 새롭게 조명하는 것과 과거와 미래의 만남을 통
해 현재를 증진하고자 하는 이중성을 모두 만족시키고자 한다.
디지털 문화유산센터는 살아 숨 쉬고 생각하는 유기체라 할 수 있다. 디지털과 아날로그 그리고 자연과 가상현실 사이의 레이어들이
상호작용하여 문화유산센터로 향하는 관문인 전이공간부터 방문자들에게 다양한 감각적 경험을 제공한다. 전이공간을 지난 후, 방문
객들을 몰입시키는 각각의 전시실과 도시, 산, 하늘과 같은 인근의 풍경을 담은 이 안에서 단계적 경험을 가능하게 한다

대지위치_세종시

면적_>50,000.0 m2

작업범위_설계

연도_2022

협업_Studio Akkerhuis | Paris

bottom of page